지인의 또 다른 요청작,
이전 우버맨 번역이랑 비교해 보자니 자막이 너무 얌전해진 듯