한국어 자막에 아직 승인이 나지 않았으니 설정 - 자막추가 - 한국어 - 문제없음을 눌러주세요.


 말이 필요없는 반지닦이 입니다.


작년 8월부턴가 해서 꾸준히 nc 번역을 하고 나름 좀 했다고 생각했는데 작성글 개수를 보니 그렇게 많진 않네요. 아무래도 중간중간 개인 사정으로 못할 때가 있어서 그런 것 같은데, 곧 일하러 멀리 떠나는 고로 번역텀이 좀 길 것 같습니다. 그동안 망하거나 하지 않는 이상은 언젠가 다시 돌아올게용.